메뉴 건너뛰기

자유게시판

산에 오를 때는 깨끗하고 싶다

산행을 가기 전날 저녁에는
손톱과 발톱을 깎는다. 두꺼운
장갑과 등산용 양말로 보호하긴 하지만
손발톱이 말끔하지 않으면 자칫 꺾이거나
부러지는 부상을 당할 수 있기 때문이다.
이른 잠자리에 들기 전에는 뜨거운 물로
샤워한다. 어쨌거나 산 앞에 섰을 때는 
깨끗하고 싶다. 조금은 착하고 
순진하고 싶다.


- 김별아의《괜찮다, 우리는 꽃필 수 있다》중에서 -

제목 날짜
한번 돠줍쑈!~ㅎㅋ 2019.02.11
장애인맞춤형교정용신발 및 각종 기능성 수제신발 지역총판 및 딜러 모집 2019.02.10
말과 글과 영혼 2019.02.10
어린 시절을 빼앗긴 아이 2019.02.10
카메라 얼굴 인식 기능 2019.02.08
너의 정체는 뭐닝? 2019.02.07
통증은 왜 생기는가 2019.02.04
도전정신 2019.02.04
불법 도로 점거 냥이들 2019.02.01
● 공고●유망자격증 123여과정 무료수강혜택 수강생 모집 2019.01.31
맥주회사 전 임원이 말하는 국산 맥주 2019.01.31
산에 오를 때는 깨끗하고 싶다 2019.01.31
장애인 맞춤형교정용신발 의료급여 지원 받으세요! 2019.01.30
장애인 보장구 수리교육 및 전문 토탈 보장구 판매점 창업희망자 모집안내 2019.01.30
장애인 사회적 협동조합 복지케어몰www.bokjicaremall.com 조합발기인 모집 2019.01.30
스피드 퀴즈 2019.01.30
'우물 안 개구리' 2019.01.30
좋은아침~ 2019.01.29
웃는 상~ㅎㅎㅎㅎ 2019.01.28
교육도 발명이다 2019.01.27
©2016 DOWEB.All Rights Reserve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