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건너뛰기

자유게시판

산에 오를 때는 깨끗하고 싶다

산행을 가기 전날 저녁에는
손톱과 발톱을 깎는다. 두꺼운
장갑과 등산용 양말로 보호하긴 하지만
손발톱이 말끔하지 않으면 자칫 꺾이거나
부러지는 부상을 당할 수 있기 때문이다.
이른 잠자리에 들기 전에는 뜨거운 물로
샤워한다. 어쨌거나 산 앞에 섰을 때는 
깨끗하고 싶다. 조금은 착하고 
순진하고 싶다.


- 김별아의《괜찮다, 우리는 꽃필 수 있다》중에서 -

제목 날짜
산에 오를 때는 깨끗하고 싶다 2019.01.31
[교육원지원] 전액무료 장학지원 대상자모집 2019.01.30
장애인 맞춤형교정용신발 의료급여 지원 받으세요! 2019.01.30
장애인 보장구 수리교육 및 전문 토탈 보장구 판매점 창업희망자 모집안내 2019.01.30
장애인 사회적 협동조합 복지케어몰www.bokjicaremall.com 조합발기인 모집 2019.01.30
스피드 퀴즈 2019.01.30
'우물 안 개구리' 2019.01.30
좋은아침~ 2019.01.29
웃는 상~ㅎㅎㅎㅎ 2019.01.28
교육도 발명이다 2019.01.27
어루만짐 2019.01.27
[메이저검증] mtbt112 .com メ게울려퍼졌다장난이아니 [먹튀검증] mtbt... 2019.01.26
새해 소망 2019.01.26
오늘부터! 지금부터! 2019.01.26
내 옆에 있다 2019.01.26
별풍선 2019.01.25
당구대회 실화 2019.01.24
시작이 반이다! 2019.01.24
현존 예수 인증샷 2019.01.23
●공고● 1급민간자격증 123여과정 온라인 무료수강생 모집 2019.01.22
©2016 DOWEB.All Rights Reserved